Search
Duplicate

러셀 서양철학사/ 초기 그리스도교

그리스도교는 처음에는 유대교의 개혁을 목표로 유대인이 유대인에게 설교한 가르침이었음.
성 야고보와 성 베드로는 그리스도교가 유대교를 개혁하는 수준에 머물기를 바랐지만, 성 바울로는 이방인들을 포용하는 방향으로 나아감.
성 바울로는 이방인들을 포용하기 위해 할례나 모세 율법의 준수를 주장하지 않기로 함.
그리스도교는 일찍부터 유대인들에 적대적이었음.
당시 공인된 견해는 그리스도의 도래를 예언 했지만, 유대인들은 그분을 알아보지 못했고, 그 이후 유대인들은 사악한자들로 여겨졌음.
게다가 그리스도는 모세의 율법을 폐기하고 하느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사랑하라는 두 가지 계명을 가르침.
유대인들은 율법을 고집했기 때문에 그리스도의 가르침도 알아보지 못 함.
그리스도교가 그리스 문화에 동화되는 정도에 비례하여 그리스도교 신학도 발전함.
유대교 신학은 단순했는데, 야훼는 부족 신에서 하늘과 땅을 창조한 전능한 유일신으로 발전함.
하느님의 정의는 지상에서 덕을 갖춘 사람들에게 번영을 보장해주지 못하자 천국으로 양도 되었고, 이것은 영혼 불멸 신앙을 수반함.
유대교의 신경에 복잡하고 형이상학적인 요소는 하나도 추가되지 않았는데, 유대교의 신경에는 신비적인 요소가 없었기 때문에 유대인이라면 누구나 이해할 수 있었음.
유대교의 단순성은 대체로 공관 복음서(마태오 복음서, 마르코 복음서, 루가 복음서)의 특징이기도 하지만, 성 요한에 이르면 그렇게 단순한 특징은 사라지고 그리스도를 플라톤 학파와 스토아 학파에서 말하는 로고스와 동일시 함.
그리스 철학과 히브리 경전의 종합은 오리게네스의 시대에 이르기 전까지는 계획성 없이 단편적으로 이루어짐.
오리게네스는 성부, 성자, 성령 이외에 완전히 영적인 존재는 없다고 말 함.
그리스도교는 국가의 정치에 참여해서는 안되고 오로지 신성한 나라, 즉 교회의 정치에만 참여해야 한다고 말 함.
교회 정치 조직은 첫 3세기 동안 느리게 발전했으나, 콘스탄티누스 대제의 개종 이후 아주 빠르게 세력을 확장해 나감.
기번은 그리스도교 성장의 원인을 5가지로 정리함.
이방인을 받아들이지 못하게 막던 편협하고 비사회적인 정신을 씻어냄 + 이단을 관용하지 않는 종교적 열의
강화하고 유효하게 만들 여건이 조성될 때마다 개선한 내세 교리
초기 교회의 특징인 기적의 영향력
그리스도교도의 순수하고 엄격한 도덕
로마 제국의 심장부에서 시작하여 점차 강한 독립국가로 형성 되어나간 그리스도교 사회의 통합과 규율
내세 교리는 서방에서 오르페우스교도가 처음 가르친 이후 그리스 철학자들이 받아들임.
히브리 예언자들 가운데 몇은 육체의 부활을 가르쳤는데, 유대인은 그리스인의 영향으로 영혼의 부활을 믿게 됨.
그리스에서 영혼 불멸은 오르페우스교의 형태로 대중의 인기를 끌었고, 학문의 형태로는 플라톤 철학으로 나타남.
오르페우스교와 아시아 종교의 신비적 요소들이 그리스도교 신학에 대량으로 유입되었는데, 이런 모든 요소들의 중심에 놓인 신화는 죽은 신이 다시 살아난다는 것.
테오도시우스 황제가 가톨릭교를 전폭적으로 지지함으로써 가톨리교가 로마 제국 전역에 걸쳐 영향력을 얻음.
로마가 그리스도교를 공인한 흐름
바울이 진입 장벽을 낮추어서 많은 사람들에게 그리스도교가 퍼짐
당시 실제로 그리스도교를 믿는 사람들이 다른 종교를 믿는 사람들에 비해 도덕적으로 우월했기 때문에 더 많은 사람들이 그리스도교를 믿게 됨.
그리스도교를 믿는 사람이 50%를 넘자 황제가 정치적 영향력을 위해 그리스도교로 개종